기사제목 순천향대, 방송비평 분야 명문으로 우뚝!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순천향대, 방송비평 분야 명문으로 우뚝!

제21회 좋은 방송을 위한 시민의 비평상에서 7명 당선 쾌거
기사입력 2018.11.26 11:1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aac2050a9cef6d7db301b63c04d48435_KoR3AlGrVljyEXkwBiQCCjJO4tbX.jpg
 
[천안신문] 순천향대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방송비평 분야의 명문으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순천향대는 2018 방송문화진흥회 주최 ‘제21회 좋은 방송을 위한 시민의 비평상’에서 7명의 당선자를 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번 대회에서 수상자로 확정된 ▲서근원(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17학번) 학생과, ▲이은지(국어국문학과 16학번) 학생이 각각 JTBC 드라마 <라이프>와 <미스 함무라비>를 이데올로기 분석하여 ‘가작’에 당선됐으며, ▲박재영(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17학번), ▲이은지·고은정(미디어콘텐츠학과 15학번), ▲김성훈(미디어콘텐츠학과 14학번), ▲박소현(국어국문학과 13학번)학생은 입선의 영예를 안았다.
 
대학 관계자에 따르면 "수상자들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홍경수 교수가 담당하는 ‘방송연출의 이해’, ‘미디어 텍스트 분석’ 수강생들로 방송비평 이론을 배우며 비평가로서의 자질을 키워왔다"고 설명했다.
 
홍경수 교수는 “여러 교수님들이 미디어 콘텐츠 기획에서부터 제작, 유통과 PR에 이르는 전 과정을 탄탄하게 가르쳐주신 덕분에 학생들의 기초체력이 뛰어나, 짧은 기간의 교육을 통해서 놀랄 만큼 발전한 모습을 보여주었다”며, 미디어학부 동료 교수들과 학생들의 역량에 공을 돌렸다.
 
순천향대는 지난 2017년에도 김혜라(미디어콘텐츠학과 15학번) 학생이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총 5명의 당선자를 내어 화제를 모았다.
 
한편, 방송문화진흥회가 주최한 2018년도 제21회 시민의 비평상은 최우수작 1편, 우수작 4편, 가작 10편이 선정됐다.
  
이번 수상자에 대한 시상식은 오는 12월 7일 상암MBC 골든마우스 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2266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