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포토]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 성료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포토]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 성료

나흘간 29만여명 박람회 관람…6543건 3100억원 계약 및 상담실적
기사입력 2018.11.05 08:3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JJY_1649.jpg
 
[천안신문]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에 전국에서 찾아온 관람객들의 성원속에 성공적으로 마무리 됐다.

지난 10월 31일부터 11월 3일까지 천안 삼거리공원 일원에서 개최된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에는 연일 구름관객이 몰리며 역대 최대의 관람기록을 세웠다.

천안시에 따르면 이번 박람회에는 외국인 5017명을 포함해 29만143명의 관람객이 방문했다. 전국 각지에서 많은 사람들이 박람회장을 찾아 천안시를 전국적인 최대 농기계유통의 중심지로 만들었다.
  
특히 숙박, 식음료, 교통, 지역상품, 관광 등 지역경제증진과 4일 동안 6543건 3100억원(수출2611건, 2710억원 / 내수 3932건, 390억원)의 계약 및 상담이 이뤄진 것으로 추정됨에 따라 국내 농기계산업의 내수진작 및 수출촉진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다.

이번 박람회는 21만㎡ 규모의 행사장에 전 세계 33개국에서 460개 업체(국내 383개, 국외 77개)가 참여했고, 전시부스도 2016년의 2056개에서 2112개로 늘어나는 등 대형 행사로 치러졌다.

올해는 스마트팜 및 첨단농기자재 전시로 농업의 미래상을 제시하고 교착 상태에 빠진 국내 농기계산업의 활로 개척의 발판을 마련하는 한편, 첨단 농기계 전시로 농업의 6차산업화를 통한 실현에 초점을 맞췄다.

부대행사로 열린 중고농기계 경매에서는 15대 트랙터 등의 농기계가 주인을 찾아갔으며, 국제농업기계공학 심포지엄, 농기자재분야 기술이전업체 역량강화 워크숍 등 많은 농업관련 행사도 개최돼 농업발전에 기여했다.

농기계박람회는 1992년부터 2008년까지 격년제로 9회에 걸쳐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SIEMSTA(서울국제농기계박람회)이었고 2010년부터 전국 교통의 요충지인 천안으로 장소를 옮겨 KIEMSTA(대한민국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라는 이름으로 바뀌면서 규모도 커졌다.

전국에서 접근이 용이해 해를 거듭할수록 관람객과 계약건수가 늘어 아시아 최대 농기계박람회를 넘어 세계 4대 농기계박람회인 미국 루이빌(Louisville), 독일 하노버(Hannover), 프랑스 시마(SIMA), 이탈리아 에이마(EIMA)에 버금가는 박람회로 성장했다.

JJY_1516.jpg
 
JJY_1578.jpg

JJY_1640.jpg
  
JJY_1628.jpg
 
JJY_1629.jpg
 
JJY_1635.jpg
  
JJY_1664.jpg
 
JJY_1667.jpg
 
JJY_1678.jpg
 
JJY_1681.jpg
 
JJY_1682 (1).jpg
 
JJY_1689.jpg
 
JJY_1700.jpg
 
JJY_1706.jpg
 
JJY_1717.jpg
 
JJY_1732.jpg
 
JJY_1750.jpg
 
JJY_1773.jpg
 
JJY_1783.jpg
 
 
 
 

[정지용 사진 기자 @]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1175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