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백석대-백석문화대, 헌혈증 7696장 기증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백석대-백석문화대, 헌혈증 7696장 기증

기사입력 2018.09.28 16:2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백석대-백석문화대,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에 헌혈증 기증.JPG
 
[천안신문] 백석대(총장 장종현)·백석문화대 사회봉사센터는 재학생 및 교직원들이 기탁한 헌혈증 총 7,696장을 28일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에 기증했다.

이번에 기증된 헌혈증은 조혈기능 저하와 혈소판감소증으로 치료 과정에서 수혈이 필요한 백혈병소아암 환아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는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 정인숙 국장, 김문경 과장, 백석대 장택현 대학혁신위원장, 정정미 학사부총장, 백석문화대 송기신 총괄부총장, 정우진 행정부총장 등이 참석했다.

백석대 장택현 대학혁신위원장은 “우리 대학은 이웃과 함께, 너와 내가 함께하는 대학이라는 백석인의 책임 아래 학생들을 교육해왔다”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린 아이들에게 헌혈증이 큰 힘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충청지회 정인숙 국장은 “백혈병에 걸린 어린 아이들은 치료 과정에서 많은 혈액을 필요로 하는데, 가정 형편이 좋지 않은 이들에겐 큰 어려움”이라며 “어려움을 겪는 백혈병 환아를 위해 소중하게 잘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백석대는 2012년 3,006명의 학생들이 인간 핏방울 모형을 만들어 세계 기네스 기록을 세웠으며, 2014년에는 단일기관 단일장소 1일 최다 헌혈(1,245명, 혈액 498ℓ)로 한국기록원 공식 기록을 세우는 등 나를 내어주며 다른 이를 살리는 헌혈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3224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