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여성친화도시’ 천안…여성이 행복한 도시 도약 위한 다양한 특화사업 추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여성친화도시’ 천안…여성이 행복한 도시 도약 위한 다양한 특화사업 추진

기사입력 2021.02.18 04:4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여성가족과(여성친화도시 지정 현판식)3.jpg


[천안신문] 천안시가 17일 천안시청사 입구에서 여성친화도시 지정 현판식을 열고 여성친화도시 지정 성공을 기념했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여성가족부로부터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된 천안시는 지난달 29일 여성가족부와 협약을 체결하고, 향후 5년간 여성친화도시 지위를 유지하며 1단계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시는 ‘보살핌을 체감하는 스마트 여성안심도시 천안’이라는 비전을 가시화하기 위해 △성평등 정책 추진기반 구축 △여성의 경제·사회참여 확대 △지역사회 안전 증진 △가족친화 환경 조성 △여성의 지역사회 활동 역량 강화라는 여성친화도시 조성 5대 목표에 따라 다양한 특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여성친화도시 정책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성평등 전문관 채용 △성평등의 시작인 성인지 통계집 발간 △사업담당자로 구성된 스마트 여성안심도시 실무추진단을 구성해 부서 간 협력방안을 구축한다.

 

특히 시민참여단과 함께 모니터링, 정책 발굴 등 시정전반에 성평등한 여성친화도시 가치 구현을 위한 사업에 중점을 두고 추진할 예정이다.

 

이날 현판식에 앞서 여성친화도시 신규 지정 기념식전 행사로는 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 역량강화 교육 및 간담회가 열렸다.

 

특강은 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 컨설턴트로 활동 중인 윤금이 강사가 ‘천안, 여성친화도시 이제 시작이다’라는 주제로 코로나 시대 여성 삶의 재조명과 타 지자체 우수사례를 설명하며 시민참여단 모두가 성평등 파트너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틀을 마련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진행된 간담회에서는 그동안의 시민참여단의 활동 분석과 추진사업 모니터링, 주민홍보활동을 돌아보고, 박상돈 시장과 앞으로의 활동방안 모색 및 정책 제안 등 의견을 나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여성친화도시 정책으로 여성의 삶의 질을 높이고 나아가 모든 시민의 행복지수가 향상되도록 하겠다”며, “긴 안목으로 성평등한 도시, 시민이 행복한 도시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