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귀뚜라미보일러 공장 집단감염 영향’…천안시 코로나19 확진자 45명 급증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귀뚜라미보일러 공장 집단감염 영향’…천안시 코로나19 확진자 45명 급증

기사입력 2021.02.16 09:4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귀뚜라미보일러1.jpg

 

[천안신문] 인근 아산시 귀뚜라미보일러 공장의 집단감염 등의 영향으로 천안시 코로나19 확진자가 어제(15일) 45명 발생했다.

 

16일 충청남도와 천안시 등에 따르면 이는 천안과 아산 경계에 위치한 이 공장에서 지난 13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가족과 동료 등 44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이들 중 25명은 천안시 거주자이지만, 19명의 아산시 거주자, 1명의 세종시 거주자 등 타지역 거주자 역시 천안지역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은 후 천안지역 확진자로 집계가 되면서 많은 확진자 수를 기록하게 됐다고 방역당국은 설명했다.

 

한편, 이날까지 음성판정을 받은 사람은 17만 1221명이며 검사 중인 사람은 2512명이다. 또 1명이 추가로 퇴원해 총 825명이 퇴원했으며 66명이 치료를 받고 있다.

<저작권자ⓒ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