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천안시, ‘대설·한파’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현장대응에 총력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천안시, ‘대설·한파’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현장대응에 총력

기사입력 2021.01.19 10:4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제설.jpg
[천안신문] 천안시가 대설‧한파로 인한 시민 피해 최소화를 위해 지난 17일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 체계적인 상황관리와 현장대응에 나섰다.
 
19일 시에 따르면 우선 각 부서별로 대설‧한파 기준에 따른 비상대응체계를 구축하고 대설 시에는 결빙 우려지역 순찰 강화 및 시가지도로 제설제를 사전에 살포하기로 했다. 생활치료센터와 임시선별진료소 등의 인근 도로는 우선적으로 제설작업을 실시한다.
 
또 적설취약구조물 안전점검 및 다중이용시설물에 대응하고, 제설제 사용에 따른 비축량 확인 및 점검, 강풍 대비 위험지역 출입통제 및 CCTV 등을 활용한 현장상황 파악에도 나선다.
 
한파 시에는 수도계량기, 수도관 동파방지 등 시설물 예방활동을 강화하고, 한파로 인한 전력·가스 등 수요급증에 따른 에너지공급 관리에도 힘쓴다. 전열기기 사용 증가로 인한 화재위험 및 농·축산물 한파 피해와 비닐하우스 피해 등 예방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앞서 시는 지난 17일 오후 11시 30분 대설주의보가 발효돼 천안 최고 적설량이 3.1cm(불당동)을 기록함에 따라 관련부서의 신속한 대응태세 유지를 지시했다.
 
마을방송 395개소에서 2회, 재난안전문자를 통해 비상상황에 대해 안내했으며, 제설작업에 인력 67명, 장비 69대, 제설재 495톤을 투입했다. 제설작업은 18일 오전 1시부터 11시까지 3차에 걸쳐 이뤄졌다. 이에 주요도로 노면상태가 양호해 출근시간 큰 교통혼잡은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저작권자ⓒ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