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충남도의회,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학생 상담 방향’ 의정토론회 개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충남도의회,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학생 상담 방향’ 의정토론회 개최

학생 심리적 문제 해결 위한 가정·학교·지역사회 연계 정책사업 발굴 등 제시
기사입력 2020.10.30 09:1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029_포스트코로나 시대의 학생 상담 방향 의정토론회04.jpg
 
[천안신문] 충남도의회는 지난 29일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학생 상담 방향’을 주제로 서천군청소년수련관에서 의정토론회 개최했다고 밝혔다.

양금봉 의원(서천2·더불어민주당) 요청으로 마련된 이번 토론회는 양 의원이 좌장을, 한국교육개발원 위(wee) 프로젝트연구·지원센터 김소아 소장과 남서울대학교 김은실 교수(중독재활상담)가 발제를 맡았다.

또 장항공업고 강재천 학생생활부장, 서천교육지원청 wee센터 고규희 전문상담교사, 입장중 봉희경 전문상담사, 박병일 전 서천군학교운영위원장협의회장이 토론자로 참여했다.

양 의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기침체 지속과 가정문제 심화, 코로나 우울증 대두 등으로 학생들이 더 큰 어려움에 더 자주 직면한 상황”이라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학생 상담 방향을 마련하기 위해 토론회를 열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학교 학생 상담 관련 정책사업을 전문적으로 지원하고 내·외부 기관 및 전문가 집단, 지역사회와의 파트너십 강화를 통해 도내 모든 학생이 건강하고 즐겁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토론회에서 참석자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교육청과 학교, 지역사회와 연계한 학생 상담 정책사업 마련에 손을 맞잡아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아울러 기존 학생 상담 정책사업의 한계점을 보완하고 심리적 위기학생에 대한 지역사회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학교 안전망 전담반 구성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제시했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