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망향의 동산 찾은 박 시장 "진실이 사라지지 않도록 늘 함께 할 것”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망향의 동산 찾은 박 시장 "진실이 사라지지 않도록 늘 함께 할 것”

기사입력 2020.08.14 15:4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위안부참배.JPG
 
[천안신문] 14일, 일본군 위안부 기림의 날을 맞아 박상돈 천안시장이 국립 망향의 동산을 찾아 참배의 시간을 가졌다.
 
일본군 위안부 기림의 날은 故김학순 할머니가 위안부 피해 문제를 세상에 처음 알린 1991년 8월 14일을 기념하기 위해 2017년부터 법으로 제정됐다.
 
이날 참배는 박 시장을 비롯해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천안여성회, 천안평화나비시민연대, 천안시여성단체협의회 등 관계기관 및 단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들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54명이 안장된 망향의 동산 위령탑과 기림비, 김학순, 김복동 할머니 등이 영면한 장미묘역에 헌화를 하고 고인들의 넋을 기렸다.
 
박상돈참배.JPG
 
박상돈 시장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의 명예 회복과 진상규명을 위해 시민들이 올바른 역사의식을 정립하고 여성인권과 평화의 상징인 기림의 날을 기억하길 바란다”며 “진실이 사라지지 않도록 늘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3627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