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코로나19 클린사업장 탐방] 천송이 포도나무 자랑하는 ‘장수포도농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코로나19 클린사업장 탐방] 천송이 포도나무 자랑하는 ‘장수포도농원’

기사입력 2020.08.03 01:0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530410818967.jpg
 
자연 농법으로 맛있는 농산물 생산에 최선
다양한 즐길거리가 풍부한 농촌 교육 농장  

[천안신문] 최근 농촌진흥청이 발표한 ‘농촌관광 클린사업장’ 조사 결과, 충남도내 체험농장 22개소와 농가맛집 4개소 등 26개소가 선정됐다. 이후 농촌진흥청 수시 평가로 8월 2일 기준 농촌관광 클린사업장은 총 41개소이다.
 
이번 농촌진흥청으로부터 클린사업장으로 선정된 사업장은 농촌체험·관광 사업장 중에서 코로나19 위생수칙을 준수하고 안전·위생관리를 실천하는 사업장을 기준으로 선정됐다.
 
이에 ‘천안신문’은 가족이 함께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도내 곳곳의 클린사업장을 소개하고자 한다.
 
세 번째로 소개할 사업장은 천안시 서북구 입장면 독정리 30-3에 위치한 ‘장수포도농원'이다.
 
mosaqHjrdt.jpeg
 
장수포도농원(대표 김미숙)은 30년의 농사 경력을 자랑하며 제초제를 사용하지 않는 자연 농법으로 맛있는 농산물 생산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자그마한 꽃눈이 부풀어 예쁜 꽃을 틔우고, 작은 열매가 탐스럽게 익어가는 장수포도농원은 한 나무에 천 송이의 열매가 달린다하여 천송이 포도나무라고 불리는 20년이 훌쩍 넘은 나무를 자랑한다. 

장수농원에서는 입장의 특산물인 거봉포도와 새콤달콤한 청포도, 달콤한 머루포도와 당도가 높고 열매가 큰 사과 대추를 맛볼 수 있다.
 
당도는 17~20도로 단맛이 강하며 신맛과 떫은 맛이 적다. 또 즙이 많고 육질이 단단하고 독특한 향이 있고 씨가 없다. 식감이 아삭아삭하고 껍질째 먹을 수 있다.
 
도심에서 멀지 않은 곳에서 깊은 산속 자연을 느낄 수 있고 포토밭에서의 추억만들기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풍부한 농촌교육농장 장수농원.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거봉포도와 청포도를 먹고 있으면 제대로 놀러온 듯한 기분을 만끽할 수 있다. 아이들과 엄마, 아빠 가족 모두가 가만히 앉아 있어도 참 기분 좋은 곳이다.
 
mosa0Fy6IR.jpeg
 
김미숙 대표는 “한 나무에 포도송이가 수천송이가 달려도 상품성이 우수한 포도가 열릴 수 있도록 재배하고 있다"며 "우수한 토양과 관리 그리고 나무의 신진대사와 성장을 관장하는 호르몬의 균형을 유지시키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호르몬의 균형이 깨진다면 터지고, 깨지고, 물러지니까요.”라고 덧 붙였다.
 
마지막으로 김 대표는 “아이들과 엄마, 아빠의 추억만들기 어렵게 생각하지 마세요, 무엇보다 중요한건 아이와 함께하는 그 순간들을 진심으로 감사하며, 사랑과 즐거움이 가득한 시간을 보낸다면 그곳이 어디든 아이들도 함께 행복할 것이에요”라고 전했다. 
 
농장 체험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거봉포도수확체험(소요시간 1시간, 상품가격 10,000원), 포도시식, 포도쥬스 시음, 포도 촉감놀이, 거봉포도 수확(결과물 포도1kg) ▲거봉포도수확+손수건염색(소요시간 1.5시간, 상품가격 15,000원), 포도시식, 포도쥬스 시음, 포도 촉감놀이, 거봉포도 수확(결과물 포도1kg), 포도손수건 염색 ▲샤인머스켓 수확(소요시간 1시간, 상품가격 20,000원), 포도시식, 포도쥬스 시음, 포도 촉감놀이, 샤인머스켓 수확(결과물 포도1kg) 등이다.
 
기타 문의 및 체험신청은 장수포도농원(010-5313-0622)로 하면 된다.

221845_MF_BIMG_11.jpg
 
221845_MF_BIMG_12.jpg
 
IMG_9712.JPG
 
P20180715_100033000_9C712EA4-F951-4B2A-B02B-423C3380B570.JPG
 
P20190820_171409580_3F1DCD58-EF0C-4BEE-94C4-F709CC8FA0C0.JPG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1928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