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휴가 반납’한 박상돈 시장, 이틀째 집중호우 현장 긴급 점검 나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휴가 반납’한 박상돈 시장, 이틀째 집중호우 현장 긴급 점검 나서

기사입력 2020.07.31 16:0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풍서천 현장점검 (2).JPG
 
[천안신문] 박상돈 천안시장이 30일에 이어 31일에도 지난 집중호우 시 주택과 농경지 침수 피해가 발생한 현장에 휴가도 반납한 채 발 빠르게 방문, 피해 상황을 점검했다.
 
박 시장은 31일, 광덕 감절소하천, 왕승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장, 풍서천 지방하천 정비사업장, 지장천 지방하천 정비사업 대상지, 수신면 신풍리 보강토 옹벽 유실 현장 등을 방문했다.
 
이곳에서 박 시장은 직원들에게 호우 피해가 발생한 침수 위험지역, 인명 피해 우려지역, 하천공사 현장 등 취약지역 예찰 및 응급복구에 각별한 신경을 써 달라고 당부했다.
 
박상돈 시장은 “예상치 못한 집중호우로 인해 시민의 소중한 재산과 공공시설물에 피해를 입었다”며 “신속하게 피해조사 및 복구를 실시해 주민불편 최소화를 위해서 전 공직자와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4997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