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제리-고차원 연속골’ 천안, 경주 상대로 홈 4경기 연속 ‘무패’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제리-고차원 연속골’ 천안, 경주 상대로 홈 4경기 연속 ‘무패’

기사입력 2020.06.27 20:4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천안경주.jpg
 
[천안신문] 천안시축구단(이하 천안)이 5경기 만에 승리를 챙김과 함께 홈에서 4경기 연속 무패(2승 2무)를 기록했다.
 
천안은 27일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20 K3리그 6라운드 경주시민축구단(이하 경주)과 경기에서 제리와 고차원이 전반에 기록한 두 골을 잘 지키며 2:0으로 승리했다.
 
홈에서 3경기를 치러 1승 2무의 성적을 거두고 있는 천안은 이날 경기에서 홈 무패행진을 이어감과 함께 최근 4경기 연속 승리를 챙기지 못한 아쉬움을 털어내기 위해 외국인선수 제리와 김신철, 고석을 전면에 배치해 공격력을 높이고, 최진수와 고차원으로 하여금 중원을 맡겨 상대하는 경주를 맞이해 필승의 의지를 다졌다.
 
첫 골은 의외로 쉽게 나왔다. 경기시작 후 2분이 지났을 무렵, 고차원이 페널티박스에서 시도한 슈팅이 크로스바를 맞고 나온 것을 제리가 그대로 밀어 넣어 득점을 만들어 냈다. 제리의 리그 4번째 득점이었다.
 
첫 골을 넣은 천안은 볼 점유율을 조금씩 높여가며 경기를 주도했다. 이따금씩 제리와 김신철 같은 선수들이 상대 문전을 위협하는 플레이로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는 모습도 자주 보였다.
 
그러던 전반 39분경, 첫 골 과정에서 골대를 맞췄던 고차원이 이번엔 상대 페널티박스 우측 부근에서 침착하게 오른발 슛을 성공시켜 팀에 두 번째 골을 안겼다.
 
두 번째 골을 넣고 안정감을 찾은 천안은 후반 중반 들어 체력이 점차 떨어진 상대팀 경주를 완전히 압도하고 있었다. 첫 골을 넣은 제리를 비롯해 젊은 공격수 고석이 특히 좋은 움직임을 보였다.
 
두 골의 우위를 잘 지키며 승리를 가져온 천안은 이날 경기까지 홈에서 4경기 연속 패하지 않는 경기를 완성했으며, 승점 9점째를 획득해 중상위권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었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8038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