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순천향대천안병원 김지선 교수,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젊은의학자상' 수상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순천향대천안병원 김지선 교수,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젊은의학자상' 수상

기사입력 2020.05.21 11:3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김지선 교수.png▲ 김지선 교수 / 순천향대 부속 천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천안신문]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은 정신건강의학과 김지선 교수가 대한신경정신의학회로부터 ‘GSK 젊은의학자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GSK 젊은의학자상’은 신경정신의학 분야에서 심사일로부터 3년 이내에 탁월한 연구업적을 이룬 만 40세 이하 젊은 연구자에게 주는 상이다.

김 교수는 기분장애를 비롯한 주요 정신질환의 임상적 특성과 관련된 뇌파의 사건유발전위 연구를 통해 우수한 학술적 성과를 거두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 교수가 발표한 주요 연구논문은 ▲감정의 예민성과 충동성을 반영하는 청각유발전위, ▲기분장애 환자의 자해 행동과 관련한 충동성, 염증성 사이토카인, 전두엽 뇌파활성화의 탐색적 연구, ▲조현병의 관해 예측을 위한 MMN 사건유발전위, ▲ADHD 증상을 동반한 기분장애 환자에서의 휴지기 알파, 감마 활동성 연구

또 ▲ADHD 증상을 동반한 우울증 환자의 청각유발전위, ▲정서적 소진과 관련된 요인 연구, ▲젊은 성인의 갑상선기능저하증과 우울증 발생률: 빅데이터 연구, ▲사건유발전위를 통해 본 아동기 외상을 동반한 성인의 충동제어와 관련한 전두엽의 활성도 저하, ▲아동기 외상과 성인에서의 우울, 불안을 매개하는 반추의 역할, ▲조현병 환자에서의 출생계절과 발병연령, 클로자핀 사용과의 연관성 연구: 빅데이터 연구 등이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7월 9일 서울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개최하는 ‘2020년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열릴 예정이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6064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