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장기수 천안시장 예비후보, 여성·안전 관련 공약 제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장기수 천안시장 예비후보, 여성·안전 관련 공약 제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천안역 앞 성매매집결지 통한 '여성친화형 도시 재생사업' 진행
기사입력 2020.02.05 11:0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천안신문] 더불어민주당 장기수 천안시장 예비후보가 자신의 세 번째 공약발표 기자회견을 통해 여성 및 안전분야 공약을 꺼내 놨다.
 
장기수 예비후보는 5일 천안시청 브리핑룸에서 가진 회견에서 “시민의 안전이 보장되고, 남‧여 구분 없이 평등한 참여를 약속할 수 있는 천안을 구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 예비후보는 평등과 참여의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전국 최초로 성인지정책감사위원회를 설치, 성인지 예산과 결산, 성별영향평가 같은 제도가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성평등정책 시스템 구축을 약속했다.
 
그러면서 구상한 정책이 차질 없이 실행될 수 있도록 성평등정책관을 채용할 예정임을 밝혔다.
 
장 예비후보는 현재 천안역 앞에 형성된 ‘성매매 집결지’에서 여성의 인권과 평화를 상징하는 여성친화형 도시 재생사업을 진행할 뜻을 내비쳤다.
 
그는 “양성평등거리를 조성해 누구나 안전하고, 걷고 싶고, 머무르고 싶은 열린 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라며 “성폭력 피해자의 빠른 회복을 위한 지원 서비스 등을 통해 촘촘한 젠더폭력 안전망으로 ‘젠더폭력제로도시’ 천안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밖에 천안형 여성친화기업 육성을 통해 여성이 일하지 좋은 일자리 창출, 천안형 육아휴직지원제도, 범죄 없는 안전시스템 구축을 위해 1인 여성가구를 위한 안심 4종 세트(CCTV설치 및 비용지원/비상벨설치/안심도어 설치/안심택배함설치)지원, 빅데이터를 통한 우범지대 CCTV 확대 및 순찰강화와 스쿨존, 유스존, 실버존, 빌리지존 등 안심귀가길 확대 등을 약속했다.
 
장기수 예비후보는 끝으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목표로 아동의 4대 권리(생명권‧발달권‧참여권‧보호권)를 보장하도록 하고, 아동청소년의회 및 청소년 100인 토론회 등을 통해 아동과 청소년이 정책에 직접 참여하고 그들의 목소리를 정책에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0092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