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단국대, 키르기스스탄에 선진 작물기술 전파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단국대, 키르기스스탄에 선진 작물기술 전파

현지농민에게 농작물 표준재배기술 달력 전해
기사입력 2018.12.05 17:1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단국대, 키르기스스탄 농업달력 전달식 기념촬영.JPG
 
[천안신문] 해발고도가 높고 건조한 기후의 중앙아시아 키르기스스탄에 한국의 선진 농업기술이 전파된다.

단국대는 최근 3년간 현지에서의 시설원예 재배기술 경험을 바탕으로 축적된 농업기술을 달력으로 제작, 물이 귀하고 건조한 날씨로 농사에 애를 먹는 현지 농민의 고민을 덜어 주게 됐다.

달력은 농사 입문자가 달력에 표시된 데로 일조량과 기온, 바람, 강수량, 시기, 토양, 병해충 관리, 물 관리 등 다양한 조건에 따라 오이, 토마토, 딸기의 파종과 관리 및 수확이 충분히 가능하도록 표준 재배기술이 요약 정리되어 제작됐다.

달력 제작을 선도한 이동진 단국대 국제농업협력연구소장은 “한국 농업 기술이 전수되어 현지 농가 소득 창출과 신선한 채소 보급은 물론, 한국 농기자재의 우수성을 입증하고 농기자재의 중앙아시아 일대 수출 확대가 이어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단국대는 4일 오후 3시(현지 시간) 국제농업협력연구소 조양호 교수와 키르기스스탄 게리말리에프 자느벡(Kerimaliev Janybek) 농업개량부 차관, 하태역 주 키르기스스탄 한국대사, 현지 시설재배 관련 공무원 및 농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시설채소작물 재배달력 전달식을 가졌다.

한편 농작물 재배 달력 제작은 농촌진흥청의 수출농업육성지원 기반구축사업 일환으로 2016년부터 3년간 ‘중앙아시아 국산종자 및 농기자재 현지실증연구’ 과제로 진행됐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4844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