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치매어르신 살린 개인택시기사 이동원 씨 '화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치매어르신 살린 개인택시기사 이동원 씨 '화제'

천안서북서, 남다른 눈썰미로 치매어르신 발견해 신고한 이동원 씨에 감사장 전해
기사입력 2018.11.30 09:4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IMG_7553.JPG
 
[천안신문] 실종된 치매어르신을 6시간 만에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택시기사가 있어 화제다.

개인택시기사 이동원 씨는 지난 23일 택시 운행 중 '천안서북경찰서-행복콜센터' 합동으로 공지한 치매어르신 인상착의를 기억했다가, 청수동 청룡지하차도에서 유사한 인상착의의 노인을 발견해 서북경찰서 상황실에 제보했다.

이에 따라 초겨울의 추운 날씨 속에서 거리를 헤매던 실종 어르신이 안전하게 귀가하게 된 것.

이에 서북경찰서(총경 남제현)는 지난 26일 서장실에서 택시기사 이동원 씨에게 경찰서장 감사장을 수여했다.

이동원 기사는 “경찰행정학과를 졸업해서 한 때 경찰관이 꿈이었다”며 “당연한 일을 했을 뿐인데 감사장까지 받게 될 줄 몰랐다.”고 말했다.

남제현 서북경찰서장은 “행복콜센터의 협력과 A씨의 남다른 눈썰미로 치매어르신을 구할 수 있었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9796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