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충남 4개시·군 공무원들, 도의회 행정사무감사에 강력 반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충남 4개시·군 공무원들, 도의회 행정사무감사에 강력 반발

충남도의회 본회의장 앞에서 구호 외치며 반대 시위 벌여
기사입력 2018.11.06 06:3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전공노1.png▲ 충남도청 앞에서 전공노 소속 공무원들이 충남도의회 시군 행정사무감사 반대 결의대회를 열고 있다.
 
[천안신문 올해 처음으로 도입된 시·군 대상 충남도의회 행정사무감사가 순탄치 않을 전망이다.

오는 12일부터 충남도의회의 행정사무감사가 예정된 4개 시·군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소속 공무원 500여명이 5일 충남도청 앞에서 도의회의 행정사무감사 폐지를 요구하며 시위를 벌였다.

충남도의회 시군행정사무감사 폐지 공동대책위원회 주최로 열린 ‘도의회 시군 행정사무감사 폐지결의대회’에는 천안시를 비롯해 보령시, 서산시, 부여군 공무원들이 집결한 가운데 충남도의회를 향해 “지방분권에 역행하는 시군 행정사무감사 계획을 즉각 폐지하고 행정사무감사조례를 개정하라”고 촉구했다.

공대위는 “충남도의회가 지난해 시와 군 모든 구성원들의 반대는 물론 충남지역 여러 시민사회단체의 반대에도 행정사무감사조례 개정을 일방적으로 강행했다”며 “이는 풀뿌리 민주주의의 근간인 지방자치의 한계를 보충하고 지원해야 할 도의회가 도리어 자치분권의 근간을 뿌리채 흔들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날 4개 시·군 전공노 대표 20여 명은 오후 2시에 예정된 도의회 제308회 정례회 본회의 개회 10분 전 도의회청사 4층 본회의장으로 올라가 주 출입구 양쪽으로 나란히 서서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며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시간에 맞춰 개회식에 참석하기 위해 입장하는 유병국 의장을 비롯한 도의원들을 향해 “시군 행정사무감사 폐지”를 외쳤지만 별다른 충돌은 없었다. 의원들이 모두 입장하고 본회의장 출입구가 닫히자 곧바로 해산했다.

한편, 도의회의 행정사무감사는 이번 정례회 기간중인 12일 부여군, 13일 천안시, 14일 보령시, 16일 서산시를 대상으로 실시할 계획인데 해당 시·군들의 비협조로 아직 도의회가 요구한 자료조차 받지 못한 상태다.

전공노2.png▲ 충남도의회 본회의장 출입구 앞에서 제308회 정례회 개회식을 위해 입장하는 유병국 의장이 전공노 간부들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391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