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제4회 윤동주 전국시낭송대회 개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제4회 윤동주 전국시낭송대회 개최

21일 윤동주문학산촌서 총 52개팀 참가
기사입력 2018.10.22 12:3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KakaoTalk_20181022_120337039.jpg
 
[천안신문] 제4회 윤동주 전국시낭송대회가 지난 21일 광덕면 소재 윤동주문학산촌(촌장 박해환)에서 뜨거운 성원속에 개최됐다.

윤동주문학산촌 주최 및 문화체육관광부, 충청남도, 천안시의 후원으로 열린 이번 낭송대회는 민족시인 윤동주 탄생 101주년을 기념해 열렸다.

문학평론가 박종래의 사회로 진행된 이번 대회는 총 382팀이 신청해 예선을 통과한 52팀이 본선에 올랐다.

KakaoTalk_20181022_120345194.jpg
 
대상에는 김주훈·정숙인 팀의 별 헤는 밤이 차지했으며 금상 최순희, 은상 최승희, 이명렬, 동상 나인영, 허윤정, 강정운이 차지했다.

이어 충남도지사 표창에 김학준(윤동주문학산촌 명예교장), 진원심(윤동주문학산촌 상임이사)이 수상했으며 국중권, 이정호에게는 감사패가 전달됐다.

KakaoTalk_20181022_120338970.jpg▲ 박해환 촌장
 
박해환 촌장은 “민족사랑과 평화를 실천한 윤동주 시인을 기리는 시낭송대회가 매회 뜨거운 성원속에 개최되어 뿌듯하다”며 “지난 21년간 윤동주기념사업을 펼쳐 온 보람이 결실을 맺어 국내 최대의 산림문화 블루오션으로 견인하도록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2017년 9월 천안시 광덕면에 개장한 윤동주문학산촌은 '서시', '슬픈족속' 시비를 제막하고 윤동주시읽는모임, 윤동주문학캠프 등 윤동주 문학정신을 기리고 기념하는 산림과 문학의 융복합을 견인하여 7차 산림산업의 견인차 역할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KakaoTalk_20181022_120357673.jpg▲ 윤동주문학산촌에 세워진 서시, 슬픈족속 시비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1305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