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조혈모세포 기증 함께해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조혈모세포 기증 함께해요!

호서대 학생들 ‘조혈모세포 기증 희망등록’ 캠페인 펼쳐
기사입력 2018.10.08 14:1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_호서대 아산캠퍼스 조혈모세포 기증 희망등록 캠페인.jpg
 
[천안신문] 호서대학교(총장 이철성)는 간호학과와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은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아산캠퍼스에서 ‘조혈모세포 기증 희망등록’ 캠페인을 펼쳤다.

캠페인 기간동안 호서대 간호학과 학생들은 부스를 방문하는 사람들에게 ‘조혈모세포 기증’을 안내하고, 궁금한 사항에 대한 교육을 실시했으며 총 356명의 학생과 교직원이 조혈모세포 기증 희망자로 등록했다.

조혈모세포는 혈액을 만드는 어머니 세포라는 뜻으로 적혈구, 백혈구, 혈소판을 만들어내는 줄기세포를 말하며 백혈병이나 혈액암 환우의 완치를 위해서 조혈모세포 이식이 필요하다.

조혈모세포 이식을 위해서 환우와 기증자 간의 조직적합성항원(HLA) 형이 일치해야 하는데 형제자매간의 일치 가능성은 높지만, 비혈연간의 일치 확률은 매우 낮다. 핵가족화로 비혈연간 이식이 늘어 많은 사람들이 기증희망자로 등록해야 이식를 기다리는 환우들과의 일치 확률이 높아진다.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 범수희 팀장은 “타 대학 캠페인에서는 하루 평균 7~80명이 등록을 하는데 호서대에서 400여 명의 학생이 기증희망 등록을 하는 것을 보며 놀라웠다.”며 “간호학과 학생들이 기독교정신의 사랑과 봉사, 나눔에 대한 의지로 열심히 설명하여 기증희망 등록자가 많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호서대와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은 매년 ‘조혈모세포 기증 희망등록’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1163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