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순천향대천안병원 심세훈 교수팀, 대한우울‧조울병학회 '우수 포스터상' 수상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순천향대천안병원 심세훈 교수팀, 대한우울‧조울병학회 '우수 포스터상' 수상

기사입력 2018.09.18 10:5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순천향대천안병원 심세훈 교수팀, 대한우울·조울병학회에서 우수포스터상 수상.jpg▲ 심세훈 교수(좌), 이현아 전공의(우)
 
[천안신문]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심세훈 교수(51)와 이현아 전공의(32)가 최근 서울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2018년도 대한우울·조울병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우수 포스터상을 수상했다.

심 교수팀이 포스터로 발표한 논문은 ‘양극성 장애 I형과 II형을 가진 부모의 자녀에게서 나타나는 정신병리 차이(Differences in Psychopathology between offspring of parents with bipolar Ⅰ disorder and those with bipolar Ⅱ disorder: A cross-sectional study)다.

양극성 장애는 상태에 따라 조증과 우울증이 복합적으로 나타나는 ‘Ⅰ형’과 조증은 경미하고 우울증이 독립적으로 나타나는 ‘Ⅱ형’으로 분류된다.

심 교수팀이 두 유형 부모의 자녀에게 나타나는 정신질환 유병률을 조사한 결과, 두 유형 모두 자녀들이 부모와 동일한 양극성장애를 가질 확률이 높았으며, 또한 Ⅰ형의 자녀들은 과잉행동장애(ADHD) 위험이 더 컸다.

심세훈 교수는 “양극성 장애를 가진 부모들의 자녀 대상 연구는 처음”이라며, “향후 자녀들의 정신질환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 말했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3873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