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천안흥타령춤축제의 절정 '거리댄스퍼레이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천안흥타령춤축제의 절정 '거리댄스퍼레이드'

오늘 오후6시 30분부터...국내 최대 규모의 화려한 춤의 행렬 이어져
기사입력 2018.09.14 11:1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거리댄스퍼레이드4.JPG▲ 지난해 열린 거리댄스퍼레이드 자료사진
 
[천안신문] 세계가 인정하는 춤축제 ‘천안흥타령춤축제2018’의 하이라이트 ‘거리댄스퍼레이드’가 14일 펼쳐진다.

신부동 방죽안 오거리부터 터미널사거리에 이르는 0.55km 구간에서 펼쳐지는 거리댄스퍼레이드는 오후 6시 30분부터 밤 10시까지 펼쳐지며 B-boy댄스팀을 포함한 5팀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모던아트 서커스 퍼포먼스의 주제공연과 본 공연 참가자 15개국 33팀 1,700여 명 춤꾼들의 화려한 행렬이 이어진다.

특히 올해 거리댄스퍼레이드 구간에는 2,000인치의 대형 전광판과 LED 영상차량이 현장 생중계 영상을 송출해 관람객들이 구간 내 어디서든 편안하게 퍼레이드를 관람할 수 있도록 마련된다.

8차선 도로 양 옆에는 계단식 의자가 설치되며 참가팀은 출발지 스테이지와 도착지 스테이지 두 곳에서 한 번씩 공연을 해 관람객들은 저녁 6기에 입장해서 착석하면 빠짐없이 편안하게 공연을 볼 수 있다.

퍼레이드 후에는 불꽃 퍼포먼스가 축제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며, 뒤를 이어 축제의 아쉬움을 달래줄 애프터 파티가 신부문화공원에서 열려 열광의 파티 분위기를 이어 나갈 예정이다.

교통통제 구간으로는 방죽안오거리에서 터미널사거리까지 오전 9시~오후 1시 양끝 2개 차선만 부분통제, 오후 1시~자정까지는 전차선 전면 통제된다. 휴대폰사거리에서 방죽안오거리까지는 오후 5시 30분부터 자정까지 중앙로가 전면 통제된다.

한편, 오는 16일까지 열리는 ‘천안흥타령춤축제2018’은 국제춤대회, 전국춤경연대회, 전국대학치어리딩대회 등 알찬 공연들로 채워진다. 자세한 일정은 천안흥타령춤축제 공식홈페이지(cheonanfestival.com)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공정한 참 언론 - 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07068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