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프리지어' 첫 출하 수출로 길을 열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프리지어' 첫 출하 수출로 길을 열다

운곡면 양승보 농가, 새로운 기술 접목 품질향상...농가소득 한 몫
기사입력 2017.02.13 15:3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청양=충지연] 청양군 운곡면에서 프리지어를 재배하는 양승보씨는 이번 주 양재동 화훼단지 첫 출하에 이어 오는 15일 일본 수출을 앞두고 있다.

프리지어 단일 농가로는 전국 최대 생산을 자랑하는 양승보 농가는 총 재배면적 7260㎡ 중 국내 판매 분을 제외하고 전량 수출 계약한 것으로 알려져 더욱 놀라게 했다.

청양군 농업기술센터와 화훼연구소의 꾸준한 연구와 지도, 전조(보광)를 이용한 출하 조절, 농가의 품질향상의 노력으로 국내 화훼시장의 위축에도 불구하고 해외시장 공략에 성공한 것.

프리지어는 겨울철 재배하는 꽃 중에서 가장 저온으로 관리하는 꽃으로 중부지방에서 난방을 하지 않고 수막과 보온만으로 재배 가능해 경영비 절감효과가 뛰어나 농가소득은 물론 청양 화훼산업 조성을 더욱 밝게 하고 있다.

봄의 전령사로 불리는 프리지어는 향기가 뛰어나고 꽃잎이 예뻐 여성들에게 인기가 많으며 응원, 사랑 등의 꽃말로 새 출발하는 입학·졸업생들에게 꾸준히 사랑받고 있어 겨울철 농가 소득작물로 전망이 밝다.

강상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청양 황금 프리지어를 규모화하고 새로운 기술 접목과 품질향상에 노력한다면 앞으로 국내시장은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호평을 받아 겨울철 농가 소득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