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창간사]"'공정한 참 언론'의 한길, 시민여러분과 함께 걷겠습니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창간사]"'공정한 참 언론'의 한길, 시민여러분과 함께 걷겠습니다"

기사입력 2016.07.04 11:1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김명일.jpg▲ 김명일 대표이사
[천안신문]공정한 참 언론을 표방하는 천안 대표 언론 ‘천안신문’이 어느덧 창간 5주년을 맞이 했습니다.

그동안 저희 천안신문 임직원 모두는 시민 여러분께 사랑받기 위해 언론이 갖춰야할 신뢰성, 공익성, 공정성, 유익성과 다양성을 추구하며 열심히 달려 왔습니다.

민주주의의 뿌리인 지방자치 25년을 맞으면서 지역 언론에 대한 시민의 기대치는 날로 높아지고 있습니다. 

시민은 언론에게 시 행정과 의회를 비판‧견제‧감시하는 역할과 기업은 물론 우리가 사는  각계각층의 그늘진 면을 조명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공기(公器)로 자리매김 할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오늘날 일부 지역언론은 비판과 견제, 감시의 기능을 상실하고 관공서나 기업에서 일방적으로 제공하는 정보를 받아쓰기 하는 차원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나아가 스스로 자본과 권력의 하수인 역할을 재입(再入)하는 것은 아닌지 우리 스스로 되돌아보고 반성해야 할 것입니다.

권력과 언론, 자본과 언론의 유착은 바르게 살아가며 묵묵히 자기 일에 열중하는 사람들의 소외를 불러오고, 갖가지 비리가 발생함으로써 시민의 혈세가 낭비되는 결과를 초래합니다.

또한  정치 모리배들이 행세할 여건을 만들어 주어 지역 사회의 정체와 퇴보로 이어지고 사람들은 도시를 떠나갑니다.

우리 ‘천안신문’은 이 같은 지역 언론의 현실을 직시하고, 현안문제에 합리적 비판과 대안제시로 믿음직한 언론 상, 시민 이익을 창출하는 언론 상을 구현하겠습니다.  시민 눈으로 보고 시민의 목소리를 전하는 충실한 전달자가 되겠습니다.

‘천안신문’은 지방자치 시대에 지역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천안시가 대한민국의 선도 자치단체로 비약할 수 있는 토양을 만드는 데 중심 역할을 하겠습니다.

‘천안신문’은 가슴은 뜨겁고 머리는 차가운 열정과 냉철함이 묻어나는 고품질 기사를 제공하겠습니다.  또한 균형 잡힌 보도로 자본과 권력 등 이해관계에 기우는 것을 경계하겠습니다.

진정한 지역 언론으로 성장하고자 하는 ‘천안신문’의 창간 정신은 변하지 않을 것입니다.  시민여러분이 동참하신다면 천안시는 ‘떠나는 도시가 아닌 돌아오고 싶은 도시로’ 더욱 성장할 수 있을 것입니다.

저희 ‘천안신문’에게 시민 여러분은 가장 든든한 배경입니다. ‘공정한 참 언론’의 한길 시민여러분과 함께 걷겠습니다.
<저작권자ⓒ천안신문 & icj.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