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덕산 온천지구 간판 ‘새단장’ 한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덕산 온천지구 간판 ‘새단장’ 한다

기사입력 2016.01.10 14:5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예산=충지협]예산군은 지난해에 이어 행정자치부가 전국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2016년도 간판개선 시범사업’공모에 응모해 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고 지난 5일 밝혔다.
 
군은 지난해 12월 사업계획서를 작성 충남도 1차 심사를 거쳐 행정자치부의 서류 및 현장 확인을 통해 2년 연속 선정돼는 쾌거를 거뒀으며 군의 강력한 사업 추진의지와 조기 지방비 확보, 업소주의 적극적인 참여 의지가 반영된 결과로 풀이 된다.
 
이번 사업은 지난해 시범사업대상지로 선정된 덕산온천로 일원 충의사부터 충의교까지 약2.2km 구간에 이어 충의교에서부터 덕산 읍내오거리까지 약0.8km 구간 주변 90여개 업소의 간판 200여개를 정비할 계획이며 올해 본예산에 확보된 군비 3억원과 국비 2억원, 자부담 등을포함 총 5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예정이다.
 
군은 지난해 사업추진을 통해 얻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통일성과 다양성이 공존하고 지역의 역사와 정서, 문화, 이야기를 담은 덕산온천 관광지구만의 차별화된 거리 이미지를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업소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주민협의체 구성과 주민설명회, 우수지자체 견학 등을 거쳐 특색 있는 간판 디자인시안과 설계를 확정해 오는 9월말까지 사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 군에서 개최되는 대한민국 온천대축제와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를 찾는 관광객들을 위해 쾌적하고 품격 있는 거리를 조성해 덕산온천의 관광 경쟁력 강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2년 연속 공모사업 선정은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의지가 없었다면 결코 거둘수 없는 성과”라며“주민들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기간 내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